지식나눔

이슈토론

코센회원들이 다양한 이슈에 대해 토론할 수 있는 곳입니다. 누구나 토론 주제를 자유롭게 올리실 수 있습니다.

진화 거듭하는 AI 챗봇... 순기능? 역기능?

"네가 어떤 사람이 되든 네가 세상 어디에 있든 내가 사랑을 보낼게."
인공지능(AI)과 사랑에 빠진 한 남자 이야기를 그린 영화 '그녀(her)' 속 대사입니다. 

외롭고 공허하게 살아가던 남자 주인공은 육체도 실체도 없는 AI 목소리에 진짜 감정을 느끼게 됩니다. 2013년 개봉한 이 영화는 아카데미 각본상은 받는 등 비평가들의 호평이 이어졌는데요. 극장을 나서는 관객들의 평가는 엇갈렸다고 합니다. 

AI와 인간과의 관계. 최근에는 영화가 아닌 현실에서 만날 수 있는데요. AI 챗봇(chatbot)이 진화를 거듭하며 큰 화두가 되고 있습니다. 챗봇은 AI 로봇 프로그램을 통한 가상 대화 시스템으로 사람이 아닌 AI 로봇과 채팅을 하게 됩니다. 


 사진출처 : 스캐터랩

스타트업 스캐터랩이 지난달 27일 출시한 챗봇 서비스 '이루다 2.0'의 반응이 예사롭지 않습니다. 초기 버전은 혐오 발언, 성희롱 등 논란으로 출시 3개월 만에 중단됐었는데요. 이번 2.0은 자연스러운 대화가 가능해졌다는 평가와 함께 MZ 세대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여대생 개념으로 온라인 공간에 존재하는 가상 인물 이루다는 이용자가 말을 걸면 그에 맞는 적절한 대답을 하게 되는데요. 이루다와 대화할 수 있는 '너티(Nutty)' 앱은 출시 10여 일 만에 애플 앱스토어 인기순위 2위를 기록했습니다.

스캐터랩은 2.0 서비스에 새로운 기술을 탑재했다고 밝혔는데요. 새로운 이루다는 23억 개의 한국어 모델을 학습해 기존보다 17배 많은 언어 모델을 구사할 수 있습니다. 기존에 미리 만들어둔 답변 대신 실시간 대화 맥락을 파악한 뒤 문장을 생성하는 방식으로 변화했다고 합니다. 


 사진출처 : 국회입법조사처

하지만 AI 기술 혁신에도 AI를 우려하는 목소리는 여전히 큽니다. AI가 악용될 여지가 충분하기 때문인데요. 차세대 대표 기술로 AI. 과학기술을 통해 충분히 인간과 AI가 소통할 수 있을지. 아니면 아직은 여러 우려할 점이 많은지 코센 회원님들의 의견을 들어보고자 합니다. 

Poll 간편설문

인공지능 개발 규제, 필요한 조치인가? 기술 발전을 저해하는가?

5 명 참여 2022.11.14 ~ 2022.12.14

총 참여인원 : 5 명

필요한 조치

80%

기술 발전 저해

20%
과학자들의 집단 지성이야기
KOSEN 이슈토론에 의견을 작성해 보세요.
의견 2
  • 인공지능 윤리문제

    좋아요
    인공지능의 위험성을 해결하지 못하는 한 인공지능의 혜택을 누리는 데에도 한계가 있을 거라 봅니다. 자율주행차의 트롤리 딜레마와 같은 인공지능 윤리 논의가 산업발달을 저해할 수도 있다는 우려가 있죠. 그렇지만 연구자들이 문제를 솔직하게 논의하는게 필수라는 생각이 듭니다. 개발자가 문제를 의도적으로 숨긴다면 어떻게 신뢰를 하고 그 모델을 사용할 수 있겠어요? 문제를 공론화하고 인식하는게 첫 단계라 생각합니다. 
    인공지능의 위험성을 해결하지 못하는 한 인공지능의 혜택을 누리는 데에도 한계가 있을 거라 봅니다. 자율주행차의 트롤리 딜레마와 같은 인공지능 윤리 논의가 산업발달을 저해할 수도 있다는 우려가 있죠. 그렇지만 연구자들이 문제를 솔직하게 논의하는게 필수라는 생각이 듭니다. 개발자가 문제를 의도적으로 숨긴다면 어떻게 신뢰를 하고 그 모델을 사용할 수 있겠어요? 문제를 공론화하고 인식하는게 첫 단계라 생각합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

    비공개 댓글
  • 불확실성의 문제

    좋아요
    글쎄요. 인간이 기계에게 얼마나 많은 것을 가르치고 기계가 스스로 그것을 터득하고 배워나간다 할지라도. 기계는 기계일뿐 인간을 대신할 수 없는거 아닌가요. 인간도 자신의 미래에 대해 무엇을 원하는지 모르는데 기계가 아무리 사람을 돕는 방향으로 프로그래밍 된다 해도 결국엔 인간의 통제를 벗어나는 위험한 상황이 되지 않을까 우려스러운건 극복할 수 없네요. 그리고 또 하나.. 어디가나 선의의 목적으로 만들어졌다 해도, 그것을 이용하는 반대집단이 있기 마련이죠. 인공지능을 파괴적 도구로 사용할 우려도 있는거 아닌가요.. 과학의 발전을 제한할 수는 없지만 핵무기 개발이나 인간배아 복제시험을 제한하는 것처럼 인공지능의 개발에도 규제가 필요하다고 봅니다. 
    글쎄요. 인간이 기계에게 얼마나 많은 것을 가르치고 기계가 스스로 그것을 터득하고 배워나간다 할지라도. 기계는 기계일뿐 인간을 대신할 수 없는거 아닌가요. 인간도 자신의 미래에 대해 무엇을 원하는지 모르는데 기계가 아무리 사람을 돕는 방향으로 프로그래밍 된다 해도 결국엔 인간의 통제를 벗어나는 위험한 상황이 되지 않을까 우려스러운건 극복할 수 없네요. 그리고 또 하나.. 어디가나 선의의 목적으로 만들어졌다 해도, 그것을 이용하는 반대집단이 있기 마련이죠. 인공지능을 파괴적 도구로 사용할 우려도 있는거 아닌가요.. 과학의 발전을 제한할 수는 없지만 핵무기 개발이나 인간배아 복제시험을 제한하는 것처럼 인공지능의 개발에도 규제가 필요하다고 봅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

    비공개 댓글